중입자치료지원세터코리아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중입자치료지원센터코리아 전체메뉴

블로그

현존하는 최고의 암치료 기술 꿈의 암치료, 중입자선 치료

한국인 중년 사망 1위 암 '간암'은 중입자와 면역세포치료로

admin 2019-10-11 14:27:52 조회수 269

한국인 중년 사망 1위 암 '간암'은 중입자와 면역세포치료로



 

통계청 통계에 따르면 지난 2017년
국내에서 간암은 40~50대 층에서
사망률이 높은 암 1위로 나타났습니다.
간은 내부에 통증을 느끼는 신경이 거의 없어
 ‘침묵의 장기’라고도 불립니다.
그 때문에 간에 종양이 발생하더라도
별다른 증상을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자기 자신도 모르게 병을 키우게 되기 쉽습니다.
간이 위치한 오른쪽 윗배에서 통증을 느끼거나
복부팽만감, 소화불량, 황달 등의 증세가
지속해서 나타나면 이미 간암이
상당히 진행된 경우가 많습니다.


 

그렇다면 ‘장수국가’ 로 알려져 있는 일본에서는
 간암에 어떻게 대처하고 있을까요?
일본 ‘암 정보 서비스’의 2017년 통계에 따르면
간암은 40세 이상 남성 층에서 사망률 5위를 기록했고
간암으로 인한 사망률은 2000년대 이후 점차 줄어들고 있습니다.
일본 간암환자의 90%는 B형, C형 간염바이러스가
간암의 주된 원인으로 나타났습니다.
나머지 10%는 알콜성 간염 또는 지방간염으로 인한
간암이며 근래 서서히 증가하고 있어
전문가들이 주시하고 있습니다.
간 장애도에 따라서 다양한 치료법을 선택하고 병용하는데
일본의 3대 간암치료 방법
1. 간을 절제하는 ‘간 절제’
2. 고주파에서 생기는 열로 암을 변성시키는 ‘고주파소작법’,
3. 암에 영양을 보내는 혈관을 틀어막아
영양분을 차단하는 ‘간동맥화학색전요법’입니다.
이 외에도 다양한 치료법이 있는데 간기능의 상태,
종양의 수와 크기로 치료법이 정해집니다.
어떤 치료법을 적용하든 간에 부담이 생기는데
환자의 간 상태가 해당 치료법을 견뎌내지 못하는 상태라면
암 종양을 제거했더라도 간기능이 저하됩니다.
그에 따라 간부전으로 생명의 위협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최근에는 소라페닙(상품명 넥사바)이라는
분자표적제를 활용한 전신화학요법이나 양성자치료,
중입자치료를 사용한 방사선 요법도 간암 치료에 포함되고 있습니다.
중입자치료 등 삶의 질(QOL)을 높이는 치료가 실현되고 있어
 일본에서 암은 ‘병원에 입원해야 하는 큰 병’ 이라는
이미지가 있었지만, 현재는 치료 효과를 높이는 한편
통증을 줄이고 신체 부담을 최소화하도록 하는
몸에 부담이 적은 치료가 증가하고 있습니다.
방사선 치료, 항암제 치료 영역도
기존 수술보다 훨씬 늘었고 진보하였습니다.
그 중 방사선 치료에 해당되는 중입자치료의 경우
 X선, 양자선을 비롯한 방사선 요법 중에
암을 파괴하는 힘이 가장 강하면서,
정상 세포의 손상을 최소화한 치료법입니다.
 


중입자 치료는 중입자 가속기를 이용해
탄소 이온을 빛의 속도의 80%까지 가속해 목표 암병소에 발사,
초당 10억개의 원자핵을 암세포에 도달하게 하여
암세포의 DNA를 완전히 파괴하고
조직을 태워 없애는 원리입니다.
X선은 신체 표면 근처에서 선량이 최대치라면,
중입자선은 병소에 가까운 위치에 선량을 최대 집중,
주변 정상조직의 선량을 낮게 해 정상조직의 손상을 최소화했습니다.
또한 암세포 뿐만 아니라 저산소세포(hypoxic cell)을 살상
암 재발률을 낮추는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중입자 치료기간은 최대 3주로 기존 표준치료에 비해 짧으며,
1회 조사를 위한 치료시간도 준비시간을 포함해
30분 소요로 짧아 통원치료가 가능합니다.
무통, 무수술로 라이프스타일을 지속할 수 있습니다.
특히 간암에 대한 중입자 치료의 효과에 대해
츠지이 히로히코 박사(전 NIRS 중입자치료지원센터 센터장)는
“간암에 중입자 조사 결과 치료 범위 내 종양의 증식을 막을 수 있는
비율(국소제어율)이 90%,
생존율은 1년 내 89~98%, 3~5년 내
81~95%까지 기록할 수 있었다”
“유사 상태의 간암 환자에 대해 양성자선 치료는 치료 횟수가
10~20회 필요한 데 비해
중입자선 치료는 최소 2회로 훨씬 짧다”고 말했습니다.


 
 사람의 몸에는 암세포 등 이물질의 침입에 대항하는
면역 시스템이 작동하고 있는데,
이 시스템에 문제가 생기면서 암세포가 증식하기 쉬운 환경이 됩니다.
특히 체내 독성물질의 해독을 관장하는 기관인 간에 질환이 발생했을 경우
면역력이 낮아져 수술, 항암, 방사선 요법 등
표준치료를 진행하더라도 효율은
더욱 저하될 수 있다는 것이 전문의들의 의견입니다.
이때 면역세포치료는 간암 환자의 체력 및 면역력을 보완해
표준 치료의 효과를 높이는 시너지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세타클리닉 원장인 타키모토 리슈 박사는
18년 11월 30일 열린 제 9회 암정복 국제 세미나에서
면역세포치료는 환자의 부족한 면역세포 수치를 늘리고,
환자 자신의 면역세포를 추출, 강화,
배양해서 주입하는 방식이기에 부작용이 적고
어떠한 병기에도 적용 가능하며,
통원치료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라고 하며,
“수지상면역세포치료, NK세포치료, 알파베타 T세포치료가
바로 이 면역세포요법에 해당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일본의 암치료, 국내 암환자가 받으려면
일본에서는 간암 환자의 선택지 중 하나인
중입자 치료, 면역세포 치료
한국인의 경우 해당 치료를 실시하는
해외 병원에서 원정 치료를 받아야 하는 상황입니다.
중입자가속기 설비에 들어가는 막대한 비용과
인력문제로 인해 국내에는 아직 중입자 가속기가 존재하지 않으며,
2022년쯤 세브란스 병원에서 중입자 치료기를 도입할 예정입니다.
면역세포치료의 경우에도 국내에서는
면역세포치료를 허용하는 첨단재생의료법이
국회 계류상태여서 아직 국내에서
해당 치료는 받을 수 없습니다.
일본에 중입자 치료를 처음 도입한
일본국립방사선종합연구소(NIRS)의 외래기관
입자선암상담클리닉의 경우
국내에서는 중입자치료지원센터코리아
 2012년부터 최초로 한국인이 정식으로
중입자 암 치료를 받을 수 있게 지원하고 있습니다.
또한 중입자치료지원센터코리아는
일본 도쿄 뉴오타니호텔의 도토클리닉 내
중입자면역클리닉(원장 마후네 켄이치 박사)과의
면역세포치료 서비스 역시 지원합니다.
치료 상담, 검사, 성분채혈, 면역세포주사 등
치료의 전 과정은 1대1 프라이빗 서비스로 진행됩니다.
세포배양기술은 글로벌 세포의료기관
‘메디넷’에서 제공하고 있습니다.


 


문의전화는 1599-4099
카톡문의 365일 가능합니다~^^



카톡상담 바로가기->

 
 


카카오톡 상담

카카오톡으로 상담을 도와드립니다.
닫기
친구추가

상담안내

어떠한 문의든 궁금한 사항이 있으시면 전화주세요
친절하게 답변해 드립니다.
닫기
TOP

실시간 상담 신청하기

무료전화
상담받기

  • - -
HIRT KOREA

중입자치료지원센터코리아

서울특별시 서초구 서초대로 254 오퓨런스 빌딩 5층 506호
(지하철 2호선 서초역 1번 출구 방향 직진 20m)
(지하철 3호선 교대역 9번 출구 방향 직진 100m)
1599-4099
ONE STOP SERVICE
동경뉴오타니 호텔 내[입자선 암 상담클리닉]에서
VIP혜택으로 전문의료진 상담과 진료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